검색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 참여

플라스틱 사용 최대한 줄이자는 캠페인에 많은 참여 촉구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진일
기사입력 2023-11-15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14일 시청 청사에서 ‘바이바이플라스틱 챌린지’에 참여했다.

 

[경인투데이]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14일 시청 청사에서 ‘바이바이(bye bye) 플라스틱 챌린지’에 참여했다.

이 시장은 ‘플라스틱 안녕’이라는 제스처로 손을 흔드는 사진을 찍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렸다. 플라스틱 사용을 최대한 줄이자는 범국민 실천 운동에 참여하면서 많은 이들의 동참을 촉구하는 메시지를 남긴 것이다.

임태희 경기도교육감의 지목을 받아 캠페인에 참여한 이상일 시장은 임 교육감에게 감사의 뜻을 전한 다음 "인류가 영원히 살아 갈 공간인 지구를 기후변화와 환경파괴의 위기에서 구하려면 전 세계의 모든 사람들이 일상생활에서부터 할 수 있는 일들을 해야 한다"며 장을 볼 때 장바구니 사용하기, 1회 용품 대신 다회 용품 사용하기 등 캠페인을 통해 강조되어온 '바이바이 플라스틱' 실천수칙 10가지를 소개했다.

이 시장은 "지난해 7월 용인특례시장으로 취임한 이후 시는 기후변화 대응과 환경보존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왔다"며 "지난해 10월 환경부는 용인을 환경교육도시로 지정했고, 시는 올해 6월 수지환경교육센터를 열어 학생 등을 대상으로 환경을 위한 여러가지 교육활동을 전개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시장은 "용인특례시는 전국 시ㆍ군 가운데 최초로 관내 학교에 환경교육전문가를 배치해 학교별 맞춤형 생태교육을 하고 있고, 마평동엔 기후변화체험 교육센터도 운영하고 있다"면서 "플라스틱 사용을 최대한 줄여보자는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는 지구를 위해, 우리와 후손의 삶을 위해 매우 뜻깊은 실천 캠페인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많은 분들의 동참을 바란다"며 정인화 전남 광양시장, 김희정 용인교육지원청 교육장, 문경은 수지환경교육센터장을 다음 참여자로 지명했다.

<저작권자ⓒ경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경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