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용인시,지곡동에 반도체 장비업체 ㈜씨엔원 부지조성 착공

지곡산단 인근 약 6000평 규모…내년 말 준공 예정

가 -가 +

김진일
기사입력 2020-10-25

 


[경인투데이] 용인시는 24일 기흥구 지곡동 산11~31 일원에 반도체 장비업체인 씨엔원이 약 6000평 규모의 부지 조성에 착공했다고 밝혔다.

 

이날 착공식에는 백군기 용인시장을 비롯해 정재학 씨엔원 대표, 협력사인 알버트 강을구 대표 등 관계자 30명이 참석했다.

 

씨엔원은 150억원을 투자해 화성시 소재 본사와 제조공장, 연구소를 이전하고 협력사 알버트를 신설하기 위해 부지조성에 들어간다.

 

내년 말을 목표로 공장이 준공되면 세계적 반도체 장비업체인 램리서치의 테크놀로지센터와 함께 반도체 장비업체 단지를 형성하는 것은 물론 고용유발효과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용인시의 SK 반도체클러스터와 램리서치의 유치에 이어 반도체 분야 씨엔원의 용인시 이전은 세계 최고의 반도체 명품도시로 나아가는데 큰 기반이 될 것이라며 반도체를 중심으로 첨단산업이 발전하도록 기업하기 좋은 도시를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08년 설립된 씨엔원은 원자층 박막증착(ALD) 장비를 만드는 회사로 삼성전자를 비롯하여 에스케이트리켐, 서울대 반도체공동연구소, 한국과학기술원 등에 납품해 지난해 연 매출 101억원을 달성했다.

 

또한 2018 수출유망중소기업 지정, 2019 백만불 수출의 탑 수상, 2020 글로벌 강소기업에 선정되었으며, 이노비즈 인증 기업 및 벤처기업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