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용인시 기흥구보건소,“함께 책 읽으며 치매극복해요”

가 -가 +

김진일
기사입력 2020-12-02

▲ 기흥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와 경기도노인전문요양병원 관계자들이 센터 내 담쟁이 카페에 치매 인식 개선을 위한 도서를 비치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인투데이] 용인시 기흥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치매에 대한 인식 개선을 위해 청덕도서관 등에 치매 관련 도서182권을 비치했다고 2일 밝혔다.

 

이날 비치된 책은 센터의 검진협약병원인 경기도노인전문용인병원이 기증한 것이다. 도서 기증은 코로나19로 대면 교육이 어려워짐에 따라 도서 대여를 통한 치매인식개선을 도모하기 위해 이뤄졌다. 책에는 치매에 대한 다양한 정보 및 치매환자와 가족을 이해하고 치매 극복에 도움이 되는 내용들이 담겨 있다.

 

센터는 기흥구 1호 치매극복도서관인 청덕도서관에 132권과 센터 내 담쟁이 카페에 50권을 비치, 이용객 누구나 책을 보고 대여할 수 있게 할 계획이다.

 

병원 관계자는치매에 대한 주민들의 막연한 불안감을 해소하고 지역사회 치매관리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책을 기증하게 됐다주민들의 치매극복을 위해 적극 동참 하겠다고 전했다.

 

센터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의 협력기관들과 연계해 다양한 사업을 진행할 것이라면서 치매가 있어도 살기 좋은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