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수원휴먼주택 제12호 다자녀 가구에 컴퓨터 선물

노재환 세류3동 지역보장협의체 위원, 7자녀 가구 학생들 온라인 수업 지원

가 -가 +

김진일
기사입력 2020-12-03

 

▲ 지난 2일 노재환 토마토컴퓨터 대표(오른쪽 두 번째)가 휴먼주택에 데스크톱 컴퓨터를 기증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인투데이] 수원시 고유의 주거복지정책인 다자녀 수원휴먼주택에 입주한 가정에 따뜻한 나눔과 배려의 손길이 전달됐다.

 

3일 오전 장안구에 위치한 제12호 휴먼주택 입주자 가정에 신형 데스크톱 컴퓨터가 설치됐다.

 

지난해 9월 수원휴먼주택으로 입주한 이 가구는 7명의 자녀 중 학령기 자녀가 4~5명에 달하지만 컴퓨터 등 IT기기는 오래된 제품 뿐이어서 어려움이 컸다. 게다가 올해는 코로나19로 온라인을 통한 학습 등이 늘어나 기기 확보가 절실한 상황이었다.

 

80만 원 상당의 데스크톱 컴퓨터 지원 및 설치는 수원시 세류동에서 10여년 넘게 컴퓨터 조립 및 수리 업체를 운영 중인 노재환 토마토컴퓨터 대표가 지원했다.

 

노 대표는 세류3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으로 활동하면서 지역 내 취약계층을 위한 봉사에 앞장서며 올해만 10여대의 컴퓨터를 기부했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가정 내 온라인 학습이 일반화된 상황에서 기기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을 다자녀 가구에 대한 지원을 고민하던 중 수원휴먼주택 입주자에 대한 컴퓨터 지원을 결정했다.

 

그는 코로나19로 인한 대면수업의 어려움이 해소될 때까지 다자녀 가구에 대한 컴퓨터 지원을 계속한다는 계획이다.

 

휴먼주택을 방문해 직접 컴퓨터 설치까지 지원한 노 대표는 기부한 컴퓨터를 통해 꼭 필요한 학생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수원시 관계자는 다자녀 가구의 학생들이 좀 더 편리하게 온라인 수업을 받을 수 있도록 컴퓨터를 지원해주신 후원자의 기부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