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친환경 아토피특성화학교 활성화 꾀한다

수원시-수원교육청-남창초 업무협약…프로그램 내실화 및 환아 유입 협력

가 -가 +

김진일
기사입력 2021-01-21

 

▲ 수원시 팔달구 행궁동에 위치한 친환경 아토피특성화학교(남창초등학교)


[경인투데이] 아토피로 괴로운 어린이라면 아토피특성화학교를 찾아오세요.”

 

수원시와 수원교육지원청, 남창초등학교가 아토피 없는 도심형 건강학교를 목표로 운영 중인 친환경 아토피특성화학교의 프로그램 확대에 뜻을 모았다.

 

수원시 등 3개 기관은 21친환경 아토피특성화학교 운영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 친환경 아토피특성화학교 활성화에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서면으로 이뤄진 이날 협약에 따라 수원시는 앞으로 아토피특성화학교 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연간 5000만 원의 프로그램 운영비를 지원하고, 수원교육지원청과 함께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 남창초등학교는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을 담당하게 된다.

 

친환경 아토피특성화학교인 남창초등학교는 팔달구 행궁동에 있다. 지난 2012년부터 수원시의 지원으로 편백나무교실, 스파실과 족욕실을 갖춘 아토피 힐링체험관, 힐링가든 등 자연 친화적인 야외학습장 등이 조성돼 2014년부터 아토피 치유 특별 프로그램과 친환경 급식 등으로 특화된 교육을 제공하고 있다.

 

매년 전교생의 20~30%가량의 아토피 환아들을 특별관리하며 의료서비스와 11 맞춤형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일반 예방교육 등 프로그램의 경우 전교생은 물론 방학 기간을 이용해 수원시 등 인근지역 아동이 체험할 수 있도록 진행해 왔다.

 

특히 각종 채소와 작물을 직접 재배하고 이를 학교급식 및 학생들 가정에서 식재료로 활용하는 텃밭 가꾸기 프로그램은 아토피 환아들의 신체와 심리를 모두 보듬는 프로그램으로 앞으로 더욱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아토피특성화학교는 아토피피부염 진단서가 있으면 통학구역에 구애받지 않고 전·입학이 가능하다.

 

최승래 수원시 교육청소년과장은 이번 협약으로 생태환경도시 및 아동친화도시에 걸맞은 자연친화적 교육환경과 서비스를 원활히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아토피 피부염으로 고통을 받고 있는 어린 학생들이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많은 이용을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