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용인시, 곳곳에서 이웃 돕기 성금·품 기탁 이어져

가 -가 +

김진일
기사입력 2021-01-27

▲ 한림제약 박승철 공장장 등 관계자들이 처인구청을 찾아 성금 1천만원을 기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인투데이] 용인시는 27일 관내 곳곳에서 이웃을 돕기 위한 성금과 물품 기탁이 이어졌다고 밝혔다.

 

처인구에선 유방동 소재 한림제약 박승철 공장장 등 관계자들이 구청을 찾아 어려운 이웃 돕기에 사용해달라며 성금 1천만원을 기탁했다.

 

박승철 공장장은 모두가 어려운 시기이지만 소외 계층의 겨울나기에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기흥구에선 서농동 주민자치위원회 금길순 위원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동 행정복지센터에 이웃 돕기에 써달라며 성금 100만원을 기탁했고, 같은날 주식회사 에어퍼스트 양한용 대표도 성금 100만원을 전달했다.

 

수지구에선 주식회사 파나시아 박성문 대표 등 관계자가 구청을 찾아 생활이 어려운 이웃들에 전해달라며 덴탈 마스크 1만장을 기탁했다.

 

박성문 대표는 마스크 착용이 일상으로 자리 잡은 상황에서 어려운 이웃들의 방역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수지구 동천동에선 신경혜 노인회장을 비롯한 노인회 관계자들이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십시일반으로 모아 마련한 성금 50만원을 기탁했다.

 

이날 기탁된 성금과 물품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저소득가정과 사회복지시설 등을 지원하기 위해 사용된다.

 

시 관계자는 전달해주신 성금과 물품은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소중하게 전달하겠다면서 다음달 5일까지 진행되는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운동에 끝까지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는 지난 22일까지 총 142,266만원을모금하며 목표액 10억원을 초과 달성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