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용인시,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가맹점 모집

시중 배달앱 비해 저렴한 수수료와 지역화페 결제 가능 장점

가 -가 +

김진일
기사입력 2021-03-05

 


[경인투데이] 용인시는 오는 6월 말 정식 오픈을 앞 둔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의 가맹점을 모집한다.

 

배달특급은 배달앱의 독과점 체제를 개선하기 위해 경기도와 경기도주식회사가 개발한 플랫폼이다. 광고비가 없고 중개수수료가 기존 민간배달앱에 비해 저렴하다는 것이 장점이다.

 

올해 배달 특급의 중개수수료는 1%대이며, 외부결제 수수료는 매출 구간에 따라 0.5~2.5% 수준이다.

 

월 매출 1000만원인 가맹점의 경우 기존 민간배달앱을 사용하면 한달 사용 수수료가 최대 160만원이지만 배달특급을 이용하면 24만원만 내면 된다. 지역화폐로 온라인 결제를 할 수 있는 배달앱은 배달특급이 유일하다.

 

신청 대상은 용인시 관내 외식업 매장을 운영하며 배달을 병행하는 업체다.

 

가입 신청은 배달특급 홈페이지(www.specialdelivery.co.kr)접속해 사업자등록증과 통장사본, 대표메뉴 사진, 메뉴판 이미지 파일을 첨부하면 된다. 가맹점은 상시 모집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관내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을 덜어주고자 도입한 시스템이니만큼 많은 업주들의 관심을 부탁드린다배달특급 도입이 실질적인 매출 상승 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시스템 안착에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